진료지침의 개발과 평가방법

진료지침 개발의 길잡이

HOME > 진료지침개발의 개요 > 진료지침 개발의 길잡이

진료지침은 “특정한 상황에서 의사와 환자의 의사결정을 돕기 위해 체계적으로 개발된 진술”로 정의할 수 있다(Field MJ & Lohr KN, 1990). 진료지침은 진료와 관련하여 의사와 환자간의 의사결정에 도움을 주기위한 것으로, 적절한 진료의 내용을 기술한 도구이다. 진료지침은 진료의 지속성을 유지하고 의사의 진료와 과학적 근거의 간격을 줄이는데 효과적인 도구로서 간주되고 있으며, 지난 20여년 동안 전 세계적으로 의료의 질을 향상하기 위한 진료지침의 활용이 계속 증가하고 있다.


진료지침의 기본적인 목적은 진료와 관련하여 의사와 환자간의 의사결정에 도움을 주기위한 것이다. 진료지침은 과학적 근거에 대하여 어떤 중재가 편익이 있는지를 알려주고 이를 지지하는 자료를 제시함으로서 의사들에게 효과적인 치료방법을 알려주며 위험한 치료에 대한 주의를 하게 한다. 또 치료의 여러 대안을 제시하여 장단점을 요약하며, 가능한 결과의 크기를 객관적으로 제시하고, 의사들에게 권고사항을 명시함으로서 최신 정보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진료의 일관성을 향상시켜 자신이 행하고 있는 치료전략의 적절성에 대한 확신을 줄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진료지침은 환자에게도 도움을 주는데 환자에게 어떤 치료가 좋은지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어 진료의 순응도를 높이고 정보에 입각한 선택을 할 수 있게 한다. 결과적으로 진료지침은 효과가 입증된 치료를 증진하고 효과가 없는 것은 지양하게 하여 건강결과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한다.


진료지침이 대두되는 근본적인 배경으로는 새로운 의학 기술의 신속한 도입으로 인한 새로운 기술의 효과에 대한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있으며, 수술률, 입원율, 약제 사용률 등 진료 내용에 큰 차이가 있다는 것이 밝혀졌으나 이를 설명할 만한 과학적인 근거가 충분하지 않은 실정이고 보건의료비 지출에 있어 의사의 판단이 상당한 재량권이 있다는 점 때문에 의료제공자의 행태를 적절히 유도할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기 때문이다.